닫기
5·18 진상규명 위한 기록물 공개법 발의
정치 2019.05.15 신민지
5·18 관련 기록물을 수집할 수 있도록 하는 법률안이 발의됐습니다.

바른미래당 김동철 의원은 외국 정부가 소유하고 있는 5·18 민주화운동 관련 기록물을 수집하고, 5·18 광주민주화운동 기록관의 법적근거를 마련하는 '5·18기록물공개법' 을 대표 발의했습니다.

이를 통해 현재 미국 정부가 보유한 다량의 5·18 관련 기밀자료를 요청해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KBC 뉴스에 제보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