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영암 조선소서 폭발 사고..2명 다쳐
사회 2019.08.13 박성호
영암 대불산단 안에 있는 조선소에서 폭발 사고가 발생해 중국인 근로자 2명이 다쳤습니다.

오늘 오후 5시 반쯤 영암군 삼호읍의 한 조선소에서 LP가스 누출로 인한 것으로 보이는 폭발이 발생해, 중국인 근로자 2명이 다쳐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는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가스 호스에서 새 나온 유증기에 근처에서 작업 중이던 용접 불꽃이 튀면서 폭발이 일어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KBC 뉴스에 제보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