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전남 중등 임용시험, 확진자 접촉자 '음성' 나와야 응시
정치 2020.11.20 이계혁
- +
키보드 단축키 안내 단축키를 통해 영상을 키보드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키보드 단축키 안내
재생/일시중지 전환 스페이스 바
10초 이전/다음으로 이동 방향키 왼쪽/오른쪽
음량 올리기/내리기 방향키 위/아래
음소거 전환 M
SNS 공유 접기
내일 중등교사 임용시험을 앞두고 노량진 임용단기고시학원 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한 응시생에 대한 시험장 출입이 제한됩니다.

전남교육청은 노량진 임용단기고시학원 관련 확진자에 대해 내일(21) 중등 임용시험 응시 불가를 통보하고 이 확진자와 접촉한 응시자 26명에 대해서는 시험이 시작되는 오전 9시 이전까지 코로나19 음성 결과지를 제출한 경우에만 응시를 허용하기로 했습니다.

이와 함께 응시자 가운데 노량진 학원 관련 사실에 대해 사전에 알리지 않았을 경우 부정행위에 상응한 조치를 취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내일 순천과 목포권역 등의 시험장 12곳에서는 전남 공·사립 중등학교 교사임용후보자 1차 필기시험이 치러지며 응시생은 4천여 명에 달합니다.
KBC 뉴스에 제보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