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남도학숙 행정소송 취하하고 대책 마련하라"
사회 2019.07.10 최선길
시민단체가 성희롱과 직장내 괴롭힘이 인정된 남도학숙에 대해 행정소송 취하 및 대책마련을 요구하고 나섰습니다.

남도학숙 피해자 지지모임 등 시민단체들은 판결을 통해 남도학숙의 성희롱과 직장내 괴롭힘이 인정됐다며 피해자를 상대로 한 산재인정 취소 행정소송을 취하하라고 촉구했습니다.

또 남도학숙 공동 이사장인 광주시장과 전남도지사는 공공기관에서 성범죄가 일어나지 않도록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KBC 뉴스에 제보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