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한빛원전 3,4호기 부실공사 책임규명 토론회 열려
사회 2019.10.08 최선길
한빛원전 부실공사에 대한 책임규명 및 대책마련을 위한 토론회가 열렸습니다.

영광군번영회와 한빛원전 범군민대책위 등 영광 주민들은 부실공사가 드러난 한빛원전 3,4호기에 대한 정부 차원의 정확한 진상 조사를 통한 책임자 처벌 및 안전대책 마련을 주장했습니다.

또 영광군과 지역 정치권도 추가 사고가 일어나지 않도록 안전성 검증 등을 촉구했습니다.
KBC 뉴스에 제보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