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전남도, 벼 경영안정대책비 570억 지급
정치 2019.11.07 이동근
전라남도가 태풍 등 자연재해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를 위해 570억 원의 '벼 경영안정대책비'를 지급합니다.

쌀 직불금과 별개로 농가소득 보전을 위해 지급하는 경영안정대책비는 농가별 2ha 한도로 경작 규모에 따라 직불금 형태로 차등 지급하며 2011년 평균 ha당 44만원을 지급했던 것을 올해는 62만원으로 인상했습니다.

전라남도는 2001년 180억 원을 시작으로 지난해까지 총 7천 980억 원의 벼 경영안정대책비를 지원해 8개 광역 시도 가운데 지급규모가 가장 큽니다.
KBC 뉴스에 제보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