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아파트서 9개월 아기 던져 숨지게 한 30대 검거
사회 2019.07.18 정의진
서부경찰서1.jpg

아파트 창밖으로 9개월 된 아기를 던져 숨지게 한 30대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광주 서부경찰서는 오늘 새벽 6시 20분쯤 광주 서구의 한 아파트 5층에서 자신의 9개월 된 아기를 던져 숨지게 한 혐의로 36살 A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지적장애가 있는 이 여성은 남자친구와 다툰 뒤 아이를 데리고 나왔다가 문을 열어주지 않자 홧김에 이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입니다. 

KBC 뉴스에 제보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