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아파트 단지서 7살 아동ㆍ엄마 개에 물려
사회 2022.05.20 08:17 정경원
- +
키보드 단축키 안내 단축키를 통해 영상을 키보드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키보드 단축키 안내
재생/일시중지 전환 스페이스 바
10초 이전/다음으로 이동 방향키 왼쪽/오른쪽
음량 올리기/내리기 방향키 위/아래
음소거 전환 M
SNS 공유 접기
aaa.jpg
아파트 단지에서 7살 아이와 40대 엄마가 맹견에 물려 다치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19일 오후 4시 20분쯤 충남 태안군의 한 아파트 단지 안에서 놀고 있던 7살 A군과 A군의 엄마가 개 2마리에게 물려 부상을 입었습니다.

특히 A군은 얼굴 등을 물려 부상이 큰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A군과 엄마를 공격한 개 2마리는 아파트 단지 인근 단독주택에서 키우던 반려견이었으며 이 중 1마리는 맹견으로 분류되는 핏불테리어였습니다.

사고 직후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대원들은 현장에서 개들을 모두 포획했으며 경찰은 견주인 40대 남성을 동물보호법 위반 혐의로 입건했습니다.
정경원 사진
정경원 기자
jeong3244@ikbc.co.kr
슬기로운 안심여행 전남이어라 - 남도여행길잡이 Go
KBC 뉴스에 제보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