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3년 만의 전남체전, 오늘부터 나흘 동안 순천서 개최
지역 2022.05.20 13:44 이계혁
- +
키보드 단축키 안내 단축키를 통해 영상을 키보드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키보드 단축키 안내
재생/일시중지 전환 스페이스 바
10초 이전/다음으로 이동 방향키 왼쪽/오른쪽
음량 올리기/내리기 방향키 위/아래
음소거 전환 M
SNS 공유 접기
[크기변환]체전.jpg

제61회 전남체전이 오늘(20일) 순천에서 개막했습니다.

전남도체육회가 주최하고 순천시가 주관하는 이번 대회에는 전남 22개 시·군에서 선수와 임원 등 7천여 명이 참가합니다.

선수들은 오늘부터 나흘 동안 육상과 수영, 배구 등 24개 종목에서 갈고 닦은 기량을 펼칩니다.

순천팔마종합운동장에서 '새로운 순천의 찬가'를 주제로 펼쳐진 개막식에서는 시·군 선수단 입장과 개회 선언, 성화 점화 등이 진행됐습니다.

이어 아이돌 가수 SF9과 트로트 가수 송가인, 장민호, 김연자 등의 축하공연도 이어졌습니다.

전남체전은 그동안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열리지 못하다가 3년 만에 개최됐습니다.

 

 

[사진: 순천시청]

이계혁 사진
이계혁 기자
suciaa@ikbc.co.kr
슬기로운 안심여행 전남이어라 - 남도여행길잡이 Go
KBC 뉴스에 제보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