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양금덕 할머니 등 6명 광주 시민대상 수상
사회 2022.05.20 13:40 정의진
- +
키보드 단축키 안내 단축키를 통해 영상을 키보드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키보드 단축키 안내
재생/일시중지 전환 스페이스 바
10초 이전/다음으로 이동 방향키 왼쪽/오른쪽
음량 올리기/내리기 방향키 위/아래
음소거 전환 M
SNS 공유 접기
[크기변환]할모니.jpg

근로정신대 피해자인 양금덕 할머니 등 시민 6명이 광주시 시민대상을 받았습니다.

광주광역시는 오늘(20일) '다시 일상으로, 희망찬 미래로!'를 주제로 광주 시민의 날 기념식을 열고, 양 할머니 등 6명에게 제36회 광주시민대상을 시상했습니다.

특별상 수상자인 양 할머니는 근로정신대 문제에 대한 사회적 관심과 피해자 인권 회복 활동에 공헌한 공로를 인정받았습니다.

사회봉사대상은 임성자 골드클래스문화재단 이사장, 학술대상은 안영근 전남대학교 병원장, 문화예술대상은 김유정 광주 여성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대표가 수상했습니다.

또 체육대상은 김정록 광주시 태권도협회 고문, 지역경제진흥대상은 최석 유탑 엔지니어링 회장에게 돌아갔습니다.

 

 

[사진: 광주광역시청]

정의진 사진
정의진 기자
jej88@ikbc.co.kr
슬기로운 안심여행 전남이어라 - 남도여행길잡이 Go
KBC 뉴스에 제보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