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국민의힘 전남도당 "민주당 막장 공천, 지역민 우롱"
정치 2022.05.20 14:35 이동근
- +
키보드 단축키 안내 단축키를 통해 영상을 키보드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키보드 단축키 안내
재생/일시중지 전환 스페이스 바
10초 이전/다음으로 이동 방향키 왼쪽/오른쪽
음량 올리기/내리기 방향키 위/아래
음소거 전환 M
SNS 공유 접기
[크기변환]국민.jpg
국민의힘 전남도당이 더불어민주당의 전남지역 일부 후보에 대해 '막장 공천'이라고 비난하며, 즉각 철회하라고 요구했습니다.

국민의힘은 "전남 상황을 보면 민주당이 공식 선거운동을 할 자격이 있는지 의심스럽다"며 "전남이 마치 본인들의 것인 듯, 당선이 당연한 듯 온갖 비리와 불륜 의혹이 있는 자들을 공천했다"고 주장했습니다.

"민주당 A 군수 후보자는 뇌물수수·뇌물공여 혐의로 검찰에 송치돼 경찰로부터 군청 비서실이 압수수색을 당하는 상황 속에서도 공천을 받았고, B 군수 후보자는 불륜 의혹으로 지역민심의 지탄을 받고 있음에도 공천이 확정됐다"고 주장했습니다.

"C 지역 전남도의원 후보자는 음주운전도 모자라 배임수재로 징역형이 확정돼 의원직까지 상실된 후보자임에도 공천을 받아 무투표로 사실상 당선이 확정된 상황"이라고 비판했습니다.

그러면서 지금이라도 도민에게 사과하고 관련 의혹 당사자들에 대한 공천을 즉각 철회하라고 민주당에 촉구했습니다.
이동근 사진
이동근 기자
ldg97@ikbc.co.kr
슬기로운 안심여행 전남이어라 - 남도여행길잡이 Go
KBC 뉴스에 제보해 주세요